^..^

Artist
아티스트

JARASUM BEYOND 비욘드
THE GUITARISTS : Charlie Jung, Youngdeok Jo, Suyu Kim
더기타리스트 : 찰리정, 조영덕, 김수유

찰리정 Charlie Jung (guitar) | 조영덕 Youngdeok Jo (guitar) | 김수유 Suyu Kim (guitar) | 임주찬 Joochan Im (drums) | 오원석 Wonseok Oh (bass)
<더기타리스트>는 2018년부터 시작된 자라섬재즈의 브랜드 공연 ‘자라섬비욘드’의 2020년 버전으로, 작년 4인의 피아니스트가 함께 했던 <더피아니스트>에 이어 올해는 3인의 기타리스트로 구성된 팀이다. 올해 <더기타리스트>는 국내 음악씬에서 재즈 및 블루스 기타리스트로 독보적인 위치를 차지하고 있는 ‘찰리정’, 2012년 자라섬재즈콩쿨 대상 및 베스트 솔로이스트를 동시 수상하며 자신만의 재즈적 음악세계를 구축해 나가고 있는 ‘조영덕’, 재즈의 자유로움에 락의 에너지와 포크 감성이 더해진 스타일을 보여주는 ‘김수유’가 함께 한다. 3인의 기타리스트 모두 어쿠스틱과 일렉 기타를 번갈아 사용하며 다채로운 기타 사운드를 들려줄 예정이며, 대중들에게 친숙한 재즈 스탠다드에서부터 고난이도의 테크닉으로 화려한 핑거스타일을 볼 수 있는 곡까지 기타의 모든 것을 만나볼 수 있다. 또, 3인의 기타리스트로만 구성된 기타 트리오 외에도, 드러머 임주찬과 베이시스트 오원석이 함께 하는 밴드 구성의 사운드도 함께 들려줄 예정이다. 3인 3색의 기타리스트들이 펼쳐낼 황홀한 기타 사운드와 퍼포먼스는 오직 <더기타리스트>에서만 들을 수 있는 특별한 경험이 될 것이다.
<The Guitarists> is a 2020 edition of 'Jarasum Beyond,' a Jarasum Jazz Festival's signature series since 2018. This year, a team of three guitarists will perform, succeeding the last year’s <The Pianists>, which included an ensemble of four pianists.
Charlie Jung, a prominent jazz and blues guitarist in Korean music scene, Youngdeok Jo, who has built his own artistic vocabulary after winning the ‘Grand Prize’ and ‘Best Soloist’ in the ‘2012 Jarasum International Jazz Concours,’ and finally, Suyu Kim, a player that combines jazz’s freedom with the energy of rock music and the sensitivity of folk music, will be joining this group. All three guitarists will be using alternating acoustic and electric guitars to deliver a variety of guitar sounds, and you can meet everything from jazz standards that are familiar to the public to songs with their amazing and high-technique fingerstyle playing. In addition to these three guitarists, there will also be a band performance accompanied by drummer Joochan Lim and bassist Wonsuk Oh. The fascinating guitar sound and performance of the three unique guitarists will bring you an unforgettable experience that can only be found only in <The Guitarists>.